저축은행들도 모바일 상품 개발에 주력,새로상품도 곧 출시예정

모바일앱을 통한 은행 업무가 늘어 나고 젊은층으로 부터 많은 인기를 얻고 있는 추세입니다.

특히 모바일을 통한 대출 상품은 인터넷은행과 시중은행 들 또한 많은 익기 상품으로 떠 오르고 있는 추세인데요,

여기에 발 맞춰 저축은행들도 모바일 상품 개발에 한창입니다.

이르면 SBI저축은행도 신규 모바일 뱅킹을 출시할 예정입니다.

대출과 예적금 상품을 이용하는 고객의 편의성을 인터넷은행 수준으로 높인다는 목표입니다.

365일, 24시간 비대면 금융서비스가 완벽히 구현될 수 있도록 막바지 작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는 중입니다.

사이다의 누적 대출금은 6,000억원으로 저축은행 단일 중금리 상품 중 선두를 달리고 있습니다.

잠시 숨고르기에 들어간 뒤 신규 모바일 뱅킹 출시와 더불어 중금리 대출 영업에 적극 나설 것으로 보입니다.

‘웰뱅’을 앞세워 모바일 뱅킹 시장을 선제 공략해온 웰컴저축은행과의 경쟁도 치열하게 진행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웰컴저축은행은 최근 고객에 최적화된 상품을 추천하는 기능까지 포함한 모바일 뱅킹을 새로 출시하기도 했습니다.

모바일 상품의 가장 큰 특징은 은행 방문이 필요 없고 여러가지 불필요한 서류가 없어도 된다는 점입니다.

모바일을 통한 비대면 영업이 활성화될수록 이에 걸맞게 대출심사 역량도 함께 강화할 필요가 있다고 전문가들은 조언을 하고 있습니다.

정부중금리상품정리
무직자대출추천상품
내집마련대출총정리
시중은행중금리대출